아이디
비밀번호
 
HOME>주요사업>자료실
 
글읽기
작성자 강정옥
홈페이지 http://www.asnetwork.or.kr/
제목 제17차 여론조사(선거쟁점이 된 주요정책에 대한)
제17차 여론조사 내용 - 선거쟁점이 된 주요정책에 대한 여론조사

<설문조사 문안>
안녕하세요. 안성시민 여론조사 위원회입니다.
최근 지방선거를 전후하여 쟁점이 되고 있는 여러 가지 정책 과제가 있는데, 이에 대해 시민 여러분의 의견을 묻고자 하오니 끝까지 답변해 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질문 1. 귀하는 이번 선거에서 가장 중요한 쟁점이 된 정책과제는 무엇이라고 생각하십니까?
1번, 4대강 사업.(32%)
2번, 세종시 문제.(17%)
3번, 무상급식 문제.(16%)
마지막 4번, 천안함 사건과 대북정책.(35%)

질문 2. 귀하는 4대강 사업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1번, 그대로 추진해야 한다.(31%)
2번, 반대의견을 수렴하여 수정 보완해야 한다.(38%)
마지막 3번, 전면 재검토해야 한다.(31%)

질문 3. 귀하는 세종시 문제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1번, 행정복합도시 원안대로 가야한다.(39%)
2번, 현 정부의 수정안대로 기업도시로 가야한다.(44%)
마지막 3번, 잘 모르겠다.(18%)

질문 4. 귀하는 초․중․고교 무상급식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1번, 적극 찬성한다.(43%)
2번, 찬성하는 편이다.(38%)
3번, 반대하는 편이다.(17%)
마지막 4번, 적극 반대한다.(2%)

질문 5. 귀하는 천안함 사건에 대한 정부의 발표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1번, 전적으로 신뢰한다.(34%)
2번, 대체로 신뢰하는 편이다.(27%)
3번, 대체로 신뢰하지 않는 편이다.(27%)
마지막 4번, 거의 신뢰하지 않는다.(12%)

끝까지 답변해 주셔서 감사드립니다.
이 여론조사 결과는 자치안성신문을 통해 확인 하실 수 있습니다.
감사 합니다.
..........................................................................................................................

<자치안성신문>
6.2지방선거 천안함·4대강 문제가 가장 큰 영향  

제17차 자치안성신문 안성시민여로조사위원회 공동 여론조사
[2010-07-08 오후 5:12:00]



안성시민들은 지난 6월 2일 실시된 지방선거과정에서 천안함 사건과 4대강 문제가 선거에 가장 큰 영향을 준 것으로 생각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본지와 안성시민연대 안성시민여론조사위원회가 공동으로 지난 달 28일 ‘선거쟁점이 된 주요 정책에 대한 여론조사’에서 이 같이 나타났다.

이번 여론조사는 패널 수 1,000명(전송성공 : 846명), 응답율 36.2%(306명)로 신뢰도는 95%, 표본오차 ±5.36%로 조사방법은 폐쇄형 질문항목에 대한 전화설문 방법으로 실시됐다.

이명박 정부의 중간평가 성격을 띤 이번 지방선거는 천안함 사건, 4대강 사업을 비롯하여 세종시 문제, 무상급식 문제 등 국민적 관심사가 크게 부각 된 선거였다. 특히, 선거 직전까지 천안함 사건이 많이 부각돼 선거에 큰 영향을 미쳤다. 또 개별 정책 사안에 대해 안성시민들은 4대강 사업과 천안함 사건은 대체로 여당의 정책방향을 지지하지만, 무상급식과 세종시 문제는 대체로 야당의 정책방향을 지지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지방선거의 쟁점은 천안함과 4대강

‘이번 선거에서 가장 중요한 쟁점이 된 정책과제’를 묻는 질문에는 안성시민은 6.2 지방선거에서 제기된 주요한 쟁점 중에서 가장 중요한 쟁점이 천안함 사건과 대북정책이었다는 응답이 35.3%로 가장 많았으며, 다음으로 4대강 사업이었다는 응답도 32.0%에 달했다. 따라서 안성시의 6.2지방선거에서 천안함 사건과 4대강 사업이 동시에 가장 많은 영향을 준 것으로 분석됐다.

특히, 천안함 사건과 대북정책은 다른 주요한 사안에 비하여 비교적 선거의 가까운 시기에 쟁점화돼 투표에 큰 영향을 미친 것으로 보인다.

4대강 사업 수정 보완해야

‘4대강 사업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느냐’는 물음에 대해 안성시민들은 4대강 사업을 수정 보완해야 한다는 응답이 37.7%로 가장 많았으며, 그대로 추진해야한다는 응답과 전면 재검토해야 한다는 응답은 31%대로 비슷했다. 따라서 안성시민은 4대강 사업에 대하여 그대로 추진하거나 백지화하는 것 보다는 수정 보완하여 사업을 추진하는 것이 바람직하다고 여기고 있는 것으로 분석됐다.

세종시 문제 ‘글쎄’

‘세종시 문제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느냐’는 질문에 대해 안성시민들은 세종시를 수정안인 기업도시로 만들어야 한다는 응답이 43.8%로 가장 많았으나, 원안인 행정복합도시로 만들어야 한다는 응답도 38.7%로 오차범위(5.36%) 내에 있어 두 의견이 비슷했다.

한편, 지난 달 29일 국회는 충남 연기군 세종시로의 행정기관 이전을 백지화하는 내용의 ‘세종시 수정안’을 부결시켰다. 국회는 이날 본회의에 상정된 수정안인 ‘신행정수도 후속대책을 위한 연기·공주지역 행정중심복합도시건설특별법 개정안’에 대해 표결을 실시해 찬성 105명, 반대 164명으로 부결시켰다.

무상급식 실현돼야

‘초·중·고교 무상급식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느냐’는 질문에 대해 안성시민들은 적극 찬성한다는 응답이 42.6%로 가장 많았다. 특히, 긍정적 응답(적극찬성, 찬성)이 80.5%로 절대 다수를 차지한 것은 안성시민이 무상급식을 간절히 원하고 있는 것으로 해석된다.

천안함 정부 발표 신뢰

‘천안함 사건에 대한 정부의 발표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느냐’는 질문에 대해 안성시민은 천안함 사건에 대한 정부발표에 대하여 신뢰한다(전적신뢰, 대체로 신뢰)는 응답이 60.2%로 과반수를 넘었으나, 신뢰하지 않는다(대체로 신뢰안함, 거의 신뢰 안함)는 응답도 39.8%로 나타났다.

따라서 천안함 사건이 6.2지방선거에서 가장 중요한 쟁점이었다는 응답이 가장 많았다는 것을 감안하면, 천안함 사건이 선거에 상당한 영향을 미쳤다고 해석된다.

황형규 편집국장 mirhwang71@naver.com


자치안성신문(news660@naver.com)





<안성신문>

4대강 사업 재검토하고 무상급식 실현해야  
4대강 사업 재검토하고 무상급식 실현해야  

안성시민여론조사위, 정책현안 여론조사결과 발표  

박상순 기자  


지방선거를 전후로 제기되고 있는 전국적인 주요쟁점 현안과 관련, 안성시민들은 4대강 사업의 경우 전면 재검토나 수정이 필요하다고 인식하고 있으며 무상급식에는 대다수가 동의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또한 지난 6ㆍ2지방선거에서 주된 쟁점으로 영향력을 미친 변수는 천안함 사건으로 인식하고 있었으며, 이에 대한 현 정부의 조사결과에 대해서는 신뢰한다는 긍정적 입장이 과반수를 넘어서는 것으로 집계되었다.

안성시민여론조사위원회(위원장 박종혁)가 6일 발표한 ‘선거쟁점이 된 주요정책에 대한 여론조사’ 결과에 따르면, 지난 선거에서 가장 중요한 쟁점이 된 정책과제에 대해 35%의 시민은 ‘천안함 사건과 대북정책’을 꼽았으며, 천안함 사건을 북한의 소행으로 결론지은 정부의 발표에 대해서는 61%가 신뢰한다는 입장을 보였다. 또한 수많은 논란 속에 추진되고 있는 4대강 사업에 대해서는 69%의 시민이 부정적 견해를 나타냈고, 초ㆍ중ㆍ고교 무상급식 실현에는 81%가 지지를 보냈다.

우선, ‘지난 선거에서 가장 중요한 쟁점이 된 정책과제는 무엇이라고 생각하는가’라는 질문에서 응답자 306명 중 108명(35%)은 ‘천안함 사건과 대북정책’을 들었다. 이어 4대강 사업 98명(32%), 세종시 문제 51명(17%), 무상급식 문제 49명(16%) 등의 순이었다. 남북 경색국면은 물론 동북아의 신냉전시대 회귀를 예고한 천안함 사건에 대한 민군합동조사단의 조사결과와 이명박 대통령의 담화가 선거 10여 일 전에 이뤄진 것이 영향을 미친 것으로 보인다.

이와 관련, ‘천안함 사건에 대한 정부의 발표에 대해서는 어떻게 생각하느냐’는 질문에는 ‘전적으로 신뢰한다’가 97명(34%), ‘대체로 신뢰하는 편이다’가 77명(27%)으로, 61%의 시민은 북한의 어뢰공격에 따른 침몰이라는 합조단의 조사결과 발표내용을 신뢰한다는 입장을 나타냈다. ‘대체로 신뢰하지 않는다’는 79명(27%), ‘거의 신뢰하지 않는다’는 12명(12%)이었다.

이에 대해서는 현재까지 어뢰추진부 흡착물질 문제 등 논쟁이 가열되면서 재검증 작업이 필요하다는 일부 과학자들의 제기와 북한 측의 ‘조작설’ 주장 속에, 당초부터 정부의 적극적인 언론통제 등이 사건의 실체적 본질을 드러내는 데 한계를 갖게 했다는 해석이 나오고 있다.

또한 종교계와 시민사회 등의 큰 저항에 맞서며 이미 20% 수준의 진척을 보이고 있는 4대강 사업에 대해서는 ‘반대의견을 수렴해 수정 보완해야 한다’는 응답이 113명(38%), ‘전면 재검토되어야 한다’가 93명(31%)으로, 69%의 시민은 현 정부의 추진안에 대해 수정 또는 검토가 필요하다는 의견을 보였다. 하지만 ‘그대로 추진해야 한다’는 의견도 94명(31%)에 달했다.

무상급식에 대한 생각을 묻는 질문에는 ‘적극 찬성한다’ 125명(43%), ‘찬성하는 편이다’ 111명(38%) 등으로 81%의 시민이 지지를 표한 반면, ‘반대하는 편이다’는 50명(17%), ‘적극 반대한다’는 7명(2%)에 그쳐 ‘포퓰리즘’ 논쟁은 사실상 끝났다는 해석이 가능할 것으로 보인다.

한편, 지난달 29일 이미 국회 본회의에서 부결된 세종시 수정안에 대해서는 ‘현 정부의 수정안대로 기업도시로 가야 한다’ 130명(44%), ‘행정복합도시 원안대로 가야 한다’ 115명(39%), ‘잘 모르겠다’ 52명(18%) 등이었다.

이번 여론조사는 지난달 28일 안성시민 846명을 대상으로 실시돼 각 항목별 300명 내외의 응답률을 보였으며, 여론조사 결과의 신뢰수준은 95%, 표본오차는 ±5.36%포인트다.

박상순 기자 3651939@hanmai.net


    
총: 147건 [7/8 page]
번호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수
27 <정보공개> 안성시 장애인협회 사업 예산,결산 자료목록 권용일 2011-08-19 1012
26 <정보공개>2011 2월, 5월 구제역매몰지 반경 300미터 이내 지하수 수질검사 결과 권용일 2011-08-03 956
25 <정보공개> 안성시 광고 공고현황(2009~2011 7월 현재) 사무국 2011-08-02 958
24 <정보공개>기업유치와 관련한 지원현황(2) 사무국 2011-07-15 1015
23 가축사육 제한조례 의견서 강병권 2011-07-08 1024
22 <정보공개>안성시 조형물 현황 권용일 2011-07-08 992
21 23차여론조사-가축사육제한조례 강정옥 2011-07-06 1264
20 <정보공개>안성시 시설 총현황 사무국 2011-07-04 985
19 <정보공개> 관급공사 총현황(2008~2010) 사무국 2011-07-04 1030
18 <정보공개>안성문화원 문화재수첩제작 결산서 사무국 2011-07-04 1035
17 바뀐 도로명주소, 여러분은 어떠세요? 사무국 2011-07-02 1090
16 제22차 여론조사 - 안성시 중앙로 경관개선사업에 대하여 강정옥 2011-06-02 1292
15 제21차 여론조사 - 복지 문제에 대하여 강정옥 2011-04-01 971
14 제20차 여론조사 - 2011년 안성시민 생활 실태조사 강정옥 2011-04-01 919
13 제19차 여론조사 - 2010, 안성시 주요 현안에 대하여 강병권 2011-02-18 1383
12 제18차 여론조사 결과-바우덕이축제 강병권 2011-02-18 986
11 제17차 여론조사(선거쟁점이 된 주요정책에 대한) 강정옥 2010-07-09 1066
10 제16차 여론조사(6.2 지방선거 관련) 강정옥 2010-07-09 972
9 제15차 여론조사 (안성지역 농․축협 조합장 선거관련) 강정옥 2010-04-21 1306
8 제14차 여론조사 (2010년 안성시민 생활 실태조사) 강정옥 2010-04-21 980
[처음]  [1]  [2]  [3]  [4]  [5]  [6]   [7] [8]  [끝]